하나은행, 전통시장 쿠폰북 서비스 개발
상태바
하나은행, 전통시장 쿠폰북 서비스 개발
  • 조미선 기자
  • 승인 2014.03.15 18:4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▲ (사진왼쪽부터) 이형권 하나은행 리테일본부 본부장, 김판중 하나은행 강동송파영업본부 본부장, 임현주 신천역 지점장, 정수진 하나은행 부행장, 임재복 새마을시장 상인회장, 김영수 송파구 부구청장, 구광서 잠실본동장, 손영태 잠실2동장 사진=하나은행
[시사서울] 하나은행(은행장 김종준)은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의 하나로'전통시장 쿠폰북'서비스를 개발하여 서울 송파구 새마을시장에서 첫 선을 보였다고 밝혔다.

하나은행은 이 날 정수진 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 50여명과 송파구청 관계자들과 함께 새마을시장을 방문해'새마을전통시장 쿠폰북 서비스'마케팅 활동을 펼쳤다.

'전통시장 쿠폰북 서비스'는 고객이 새마을시장 내 쿠폰북 가맹점에서 1만원 이상 물품 구매 시 100원의 할인쿠폰을 받을 수 있으며, 쿠폰 20개를 모아 쿠폰북에 붙여 오면 새마을 전통시장에서 물건을 구입하는데 사용 하거나, 새마을시장과 협약을 맺은 하나은행 신천역지점에서 현금화 할 수 있다.

쿠폰북은 새마을전통시장 뿐만 아니라 새마을시장 인근에 위치한 하나은행 신천역, 잠실레이크팰리스, 잠실리센츠, 아시아선수촌, 신천동지점에서 받을 수 있다

하나은행의 '전통시장 쿠폰북 서비스'는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하여 전통시장에서 공동으로 사용할 수 있는 쿠폰을 발행하고, 이 쿠폰을 은행에서도 현금화가 가능한 서비스로 금융권 최초로 특허 출원하였다.

하나은행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금융우대서비스를 47개 영업점에서 시행하여 왔으며, 올해부터는 전국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전 영업점에 확대 시행하고 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
  • ‘난기류’ 만난 항공 빅2, 장거리 노선으로 위기 돌파
  • 한국지엠·르노삼성 ‘구조조정 바람'… 노사 간 갈등 증폭
  • ‘TV 전쟁’ 삼성電, 유튜브 LG 제품 논란 꼬집어…‘의류케어가전’ 월등 주장
  • 與, 패스트트랙 타고 본회의 오른 '유치원 3법' 총력 통과키로
  • 한미, '싱가포르 정신' 유효 재확인…북미관계 수립 초점 시사
  • [한일 경제전쟁]日도발은 틀렸다…韓, 건재에 日 화들짝